검색

안양·군포·의왕·과천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 작게+ 크게

이동한 기자
기사입력 2020-07-20

 

7월 17일 기준 안양·군포·의왕·과천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수는 총 170명으로 이전 본지 보도(403호, 7월 6일 발행) 이후 9명이 늘어난 수치다. 그간 안양의 경우 4명, 군포 4명, 의왕 1명의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해당 기간 동안 늘어난 관내 확진자들의 경우, 의료건강식품 판매업체인 해피랑 힐링센터 금정점(산본1동 소재, 산본천로 223 2층)에서 발생한 확진자가 많았다. 이 시설은 지난 2일부터 별도 통보시까지 폐쇄된다.

 

현재 관내 병원격리 환자수는 안양 10명, 군포 18명, 의왕 1명, 과천 2명으로 총 31명이다.

 

한편 최근 보건당국은 수도권 교회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방역수칙을 위반한 교회 책임자나 이용자에 대해 벌금 및 집합금지 조치 시행 등 강력 대응할 것을 시사했다.

 

◎ 질병관리본부 정보공개지침 제3판(2020.6.30.시행)에 따라 확진자의 정확한 연령, 주소, 성별, 국적은 공개하지 않도록 한다.

 

 

안양시 코로나19 확진자 수 총 67명(4명 증가)

 

▶ 7월 5일 ‘64번째 확진자’ 발생 - 안양시에서 발생한 64번째 확진자는 군포시 도마교동에 거주하는 군포시민으로, 3일 증상이 발현하여 5일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오후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 7월 7일 ‘65번째 확진자’ 발생 - 65번 확진자는 안양시 동안구 호계2동 거주자로서 군포시 78번 확진자가 방문한 군포시 소재 ‘해피랑 힐링센터(금정점)’ 방문으로 인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 7월 8일 ‘66번째 확진자’ 발생 - 66번 확진자는 안양시 호계2동 거주자로 서울 서초구의 한 정형외과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정 감염 경로는 서초구보건소가 역할조사를 벌이고 있다.

 

▶ 7월 9일 ‘67번째 확진자’ 발생 - 67번 확진자는 안양시 달안동에 거주하는 안양시민으로, 추정 감염 경로는 조사 중이다.

 

군포시 코로나19 확진자 수 총 80명(4명 증가)

 

▶ 7월 3일 ‘77번째 확진자’ 발생 - 군포시에서 발생한 77번째 확진자는 산본1동에 거주하는 군포시 주민인 서울#1340확진자의 배우자로 3일 양성판정 되었다.

 

▶ 7월 4일 ‘78번째 확진자’ 발생 - 78번째 확진자는 산본1동 거주자로서 군포#76 확진자와 접촉자로 분류되어 2일부터 자가격리 조치되었으며, 4일 양성판정 되었다.

 

▶ 7월 5일 ‘79번째 확진자’ 발생 - 79번째 확진자는 산본1동 거주자로서 군포#78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확진 된 것으로 추정된다.

 

▶ 7월 8일 ‘80번째 확진자’ 발생 - 80번 확진자는 군포 산본1동 거주자로서 6월 25일 ‘해피랑 힐링센터 금정점(산본1동 소재)’에 방문했고, 방문자 전수검사로 확진 판정을 받은 확진자다.

 

의왕시 코로나19 확진자 수 총 11명(1명 증가)

 

▶ 6월 11일 ‘11번째 확진자’ 발생 - 의왕시에서 발생한 11번째 확진자는 포일동 키즈빌어린이집 자녀의 아버지다. 의왕시 포일동 키즈빌어린이집에서는 지난달 26일부터 이틀 동안 교사 3명(의왕 1명, 군포 2명)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과천시 코로나19 확진자 수 총 12명(추가 확진자 없음)

 

최근 신천지교회 신도 숙소로 사용되던 문원동 89-4번지 일원의 신천지교회 소유 건축물 주택 6개동이 완전히 철거됐다. 과천시는 신천지교회 측에 원상복구 계고장을 보내고, 2700여만 원의 이행강제금 부과를 예고했다. 이에 신천지교회 측은 지난 11일 자체적으로 인부를 동원해 건물 철거를 완료했다. 아울러 과천시는 신천지교회 측에서 소유한 별양동 1-19번지 건물 9, 10층에 대해서는 불법 사용 방지를 위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한편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간부 3명이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방해한 혐의로 지난 8일 구속되기도 했다. 이들은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증거인멸 교사 등의 혐의를 받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경기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