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담되는 학자금 대출이자, “경기도가 지원합니다”

오는 1월 31일까지 ‘경기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 이자’ 지원 신청

- 작게+ 크게

류연선 기자
기사입력 2019-12-23

 

경기도는 오는 2020년 1월 31일까지 2019년도 하반기 을 접수 받는다고 밝혔다.

 

지원 자격은 대학, 대학원 재학(휴학)생과 졸업생으로, 본인 또는 직계존속 중 1명이 경기도에 주민등록상 1년 이상 거주해야 한다. 단, 졸업생은 대학 졸업 후 5년, 대학원 졸업 후 2년까지 미취업한 경우만 지원된다.

 

지원은 2010년 2학기 이후 한국장학재단에서 대출받은 학자금(등록금, 생활비)의 2019년 하반기(7월~12월) 동안 발생한 이자 부분이다.

 

신청은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며, 경기도청 홈페이지에서 모바일(스마트폰)로 신청하면 된다.

 

앞서 도는 민선7기 이재명 도지사 공약인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확대’를 실현하기 위해, 가구 소득분위 8분위 이하만 지원하던 소득제한을 폐지하고, 대학원생과 취업을 하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대학원 졸업생에게도 이자 지원을 확대했다.

 

경기도의 이같은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확대’ 정책은 학자금 대출이자로 힘들어하는 도내 청년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2019년 상반기 사업 결과 도내 대학(원)생, 졸업생 2만641명이 21억4000만원의 학자금 대출이자를 지원받아, 2018년 상반기 사업(7677명, 4억원 지원) 대비 수혜인원과 지원 금액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경기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